팝업닫기
찾으시는 내용이 있으신가요?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기여센터] 4개국 40명으로 구성된 봉사 팀, 다양한 해외봉사 펼쳐


[사회기여센터] 4개국 40명으로 구성된 봉사 팀, 다양한 해외봉사 펼쳐


 우리대학교 사회기여센터는 지난 3일 베트남을 시작으로 캄보디아, 키르기스스탄, 멕시코 등을 방문하여 해외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우리대학교 국제협력단 베트남, 캄보디아 팀의 경우 봉사활동을 무사히 마치고 17일, 19일에 각각 귀국하였고 키르기스스탄, 멕시코 팀은 각각 23일, 29일 귀국 예정이며, 베트남 팀은 호치민 인문사회대학교, 현지 보육원과 연계하여 한국에 관심 있는 대학생들에게 한국 문화와 한국어를 전파하고 아이들에게 교육(태권도, K-POP 등)측면에 집중하여 봉사를 진행하였다.


 캄보디아 팀의 경우 프놈펜 한국학센터, Joyfull School, 따께오 공립 초등학교, 짠나이 초등학교를 방문해 결혼이주예정자들에게 한국문화에 적응할 수 있도록 교육봉사를 진행하고 초등학생들에게는 보건을 위주로 봉사하며 양치의 중요성 등을 알렸다. 캄보디아의 학생들이 양치를 하지 않거나 하는 방법을 몰라 건강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봉사단의 양치 교육은 캄보디아 보건 의식 성장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키르기스스탄에서 봉사하는 팀은 현지 한국어교육원과 연계하여 한국에 대한 소개를 시작으로 한국어 교육, 한국문화 공유 및 다양한 컨텐츠를 활용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멕시코 팀은 출라비스타 교회와 연계하여 지역의 아이들에게 유아교육 및 세계시민교육을 중심으로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우리대학교 신선종 사회기여센터장은 “학생들이 다양한 국가에서 다양한 기관과 연계하여 봉사를 진행하고 있어 프로그램 취지에 맞게 진행했다.”며 “해외봉사를 통해 학생들의 더 넓은 안목과 사고를 길렀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대학교 국제협력단은 지난 2월 성공리에 종료된 우리대학교 CORE사업의 일환으로 국제개발협력 연계전공을 개설하고 KOICA의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 사업 추진에 대한 다년간의 경험을 살려 전교생으로 그 대상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sa01.jpg

sa02.jpg

sa03.jpg

sa04.jpg



2020. 1. 23조회수2,801